메인메뉴

본문 바로가기

서브메뉴바로가기

오!재미동

유틸메뉴

  • 로그인
  • 회원가입
  • 센터일정

주요메뉴

  • 아카이브
    • 이용안내
    • 영상,서적 검색
    • 추천DVD
  • 갤러리
    • 이용안내
    • 이달의 전시
    • 지난 전시
    • 창작지원
  • 극장
    • 극장소개
    • 대관 신청
    • 이달의 상영
    • 지난 상영
    • 리뷰 및 GV
  • 교육실
    • 교육안내
    • 이달의 교육
    • 지난 교육
    • 교육 자료실
  • 오!재미동
    • 공지사항
    • 오!재미동 소개
    • 찾아오시는 길
    • Q&A
    • 자유게시판
  • 공간대관/장비대여
    • 커뮤니티룸
    • 장비 대여
  • 공지사항
  • 오!재미동소개
  • 찾아오시는 길
  • Q&A
  • 자유게시판
궁금하신 점은 센터에 물어보세요. 문의전화 : 02-777-0421 센터 운영 : 월~토 OPEN 11:00 CLOSE 20:00

오!재미동 소식을 편하게 메일로 받아보세요!

home > 오!재미동> 공지사항

공지사항

충무로영상센터 오!재미동은 서울시에서 공공적 차원에서 설립된 공공문화 기반시서로 다양한 영상작품과 영상기자재들을 구비, 시민들의 다양한 영상문화 감상 및 영상제작에 필요한 시설제공, 교육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공공문화센터로 서울시와 수탁운영 계약을 맺은(사)서울영상위원회가 운영하는 미디어센터입니다.
제목
[단편영화 개봉극장] 2023.05. '자발적 아싸' 상영 안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3.04.27
조회수
3325
 
페이스북 트위터
영화 연출의 첫 걸음 '영상 언어의 이해'
▲ 날짜를 클릭하시면 신청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신청 페이지에서 작품별 리뷰를 보실 수 있습니다.
 
신청 시작 : 6월 26일 (월) 오전 11시 *선착순 마감
오!재미동 극장 | 무료 상영 | 정원 28명
상처를 딛고 나아가기 위해서 그 상처를 마주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외면이 아닌 직면을 택한 이들의 이야기를 단편영화 개봉극장에서 만나보세요.
7월 7일 금요일 상영 후, 감독님들과 함께하는 관객과의 대화가 진행됩니다. *약 50분 진행
진행  씨네21 조현나 기자
상영에 참석해주신 모든 분들께
작품의 스틸컷이 담긴 엽서를 드립니다.
상영작 안내
 
드라마 | 한국 | 14분 | 2023 | English Subtitle
감독 이루리
출연 김규리, 정다원, 오지후
무더운 여름, 비인과 태호는 학교 축제 전야제 행사에 참여하지 못한다.
칼리는 방황하는 아이들에게 말한다.
전야제가 열리는 신목 아래에 그늘 넓이만큼 어린 귀신들이 모여 있다고.
It’s a scorching summer.
The girl and the boy cannot attend the festivities on the eve of the school festival.
Then Kali says to the wandering children: “You know, where the festivities are taking place, as far as the shadow of the sacred tree reaches, young spirits are gathered under it.”
관객기획단 동그리 추천의 글
조혜주  몇 번의 여름이 지나야 어른이 될 수 있을까
여주찬  생의 바깥을 떠돌던 무더운 여름, 이름 없는 나무는 뿌리처럼 그늘을 내린다
그 아래서 먹고, 잠자고, 살아가는 아이들
 
드라마 | 한국 | 19분 | 2023 | English Subtitle
감독 김희수
출연 권다함, 정수지
X의 저주로 홀로 서지 못하게 된 남자.
X를 다시 찾아간다.
After being cursed by X, a man is doomed, unable to erect himself. He sets out to visit X.
관객기획단 동그리 추천의 글
유영현  나란히 앉아 같이 바람을 쐬는 행복
김은송  져주는 X가 되기 싫어 저주했지만 그런게 이젠 다 뭔 소용이람
 
드라마 | 한국 | 27분 | 2023 | English Subtitle
감독 박지인
출연 오진주, 안다정, 정유진
어릴적부터 시설에 맡겨져 자란 영선은 생일마다 엄마를 만난다.
18번째 생일을 맞이한 영선, 이제는 엄마와 함께 살고 싶다.
Young-sun grew up in a children's home from an early age.
She only saw her mother once a year on her birthday.
It's her 18th birthday and Young-sun hopes to finally live with her mother.
관객기획단 동그리 추천의 글
오민진  그 어디에도 보호가 필요하지 않은 사람은 없다, 성인이라 할지라도
여주찬  매달리는 중에도 너는 열심히 달리고 있었어
목록보기
이전글
[뉴스레터] 5월엔 오!재미동으로 놀러오세요!
다음글
[단편영화 개봉극장] 7월 개봉 작품 모집!